빠른상담

  • 카톡 상담
  • 전화 상담
  • 진료 예약

인애한의원
과민성방광 호전율 85%

난감하고 괴로운 과민성방광, 한방치료로 개선하세요.
인애한의원은
방광을 튼튼하게 해주는 원인치료로 재발을 예방합니다.
과민성방광이란?
특별한 질환이 없이 자주 소변을 보고, 소변을 참기 힘들어 하고,
잔뇨감,소변이 새는 요실금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이 질환은 방광 근육의 수축이 비정상적으로 자주 발생하거나
신경질환으로 인한 배뇨 기능에 이상이 발생한 상태를 말합니다.
혹시 내가 과민성방광?
  • 하루에 8회 이상 소변을 보며 일상생활에 지장을 준다.
  • 밤에 잠을 자다가 소변을 보기 위해 일어나 수면에 방해가 된다.
  • 갑자기 참을 수 없는 요의를 느끼며 화장실을 찾다가 실수를 한다.
  • 대중교통이나 공연, 영화, 시험, 면접에서 소변이 갑자기 마려울까 불안감과 초조함을 느낀다.
  • 외출 시 소변이 마려울까 봐 일부러 물, 음료를 적게 마신다.
  • 실수를 할 것이 걱정되어 패드를 사용한다.
  • 소변을 봐도 시원하지 않고 무언가 남아있는 느낌이 든다.
  • 소변을 볼 때 통증이 있다.
과민성방광 항콜린제만이 방법인가요?
항콜린제는 부교감신경의 흥분을 억제시키는 것으로 지속적으로 복용을 하면 변비, 입마름, 시야장애 등의 다양한 부작용을 겪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신중하게 선택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약 끊으면 다시 재발하지 않을까요?
양방치료와는 다르게 방광을 튼튼하게 하는 근본치료로
재발의 우려가 없습니다.
85%치료율! 특허등록
인애방광기능강화프로그램
방광을 튼튼하게 해주는 인애한의원의 방광기능강화프로그램으로
빠른 효과를 나타내고 재발을 방지합니다.
인애한의원 과민성방광
호전율 85%
연구기간 2007년 1월~2009년 1월
연구대상 인애한의원에 내원한 과민성방광 환자 중에서
30일 이상 치료한 64명
연구기관 동국대학교 한의과대학 부인과학 교실, 인애한의원 강남점
논문게재 대한한방부인과학회지(제22권 제3호) 정소영 원장
< 과민성방광에 대한 임상결과 분석 >
동영상 사례보기
클릭하면 동영상 게시판으로 이동합니다.

만 45세 상세불명 요실금 여성

만 38세 요도협착 여성

만 32세 과민성방광 여성

더 많은 치료사례 보러가기 +

과민성방광은 방광이 약해지고 차가워진 것이
가장 근본 원인입니다.

치료에 가장 기본이 되는 것은 방광을 튼튼하게 만들어주는 것이며 과도한 스트레스와 긴장이 방광을 자극하는 것은 문제가 됩니다. 따라서 환자 스스로도 스트레스와 감정을 다스리는 것도 필요합니다.

여성배뇨장애 치료 프로세스


검사 및 진단 과민성방광 증상을 체크하는
설문지를 작성하고, 스트레스 및
피로도, 혈액 순환 검사, 체성분 분석
검사 결과를 바탕으로 환자분의
건강상태를 정확히
진단 합니다.


인애탕 치료 과민성방광의 가장 기본이 되는
치료입니다. 인애만의 처방으로
개설된 ‘인애탕’은
약해지고 예민해진 방광을
튼튼하게 해주며 정상적인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방광수 전침/온침 방광의 기능을 조절할 수 있는
방광수에 침을 놓고, 전기 침
자극을 주어 방광의 기능을
조절합니다. 또 침 위에 쑥뜸을
병행하는 온침치료로,
따뜻한 기온이 방광수 깊숙히
도달하도록 합니다.


황토뜸 관원, 중극 혈자리에 황토뜸으로
방광과 신장의 양기를 북돋아주어
신장, 방광, 자궁을 따뜻하고
건강하게 합니다.


추나요법 자궁과 방광, 골반강 내
순환을 돕는추나요법을
진행하여 원활한순환을 돕습니다.
(*추나요법 건강보험 적용(2019년 4월 기준)


배뇨일지 작성 배뇨일지를 작성함으로써
과민성방광 치료검사를 한 눈에
볼 수 있습니다. 또한 향후 치료
계획을 세우기 위한 객관적인
진단 치료가 됩니다.


생활관리 증상에 따라 방광훈련,
식단조절, 수분섭취 조절 등의
생활 관리법을 안내해
드립니다.


재발방지 엑기스 인애탕 복용을 마친 후
과민성방광의 재발을 예방하기 위해
재발방지엑기스나 환을 복용합니다.

내원환자의 75.3%가 양방치료를
받아도 효과가 없거나, 약을 끊고 재발한
난치성 환자입니다.
재발이 많은 배뇨장애 양방치료
과민성방광의 원인은 아직 밝혀져 있지 않지만, 결과적으로 방광을 조절하는 자율신경의 불균형으로 과민성방광 증상들이 나타나고,
따라서 양방에서는 방광의 자율신경전달을 차단하는 치료제, 즉 증상만 완화시키는 치료제만이 개발, 사용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과민성방광에 1차적으로 사용되는 항콜린제는 그 치료율이 70%로 보고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그 70%역시 약을 끊으면 재발하는 경우가 많아서 평생 약을 먹는 것이 좋다고 권유 받습니다. 실제로 양방 치료 후에 내원하시는 분들은 효과가 없어서 혹은 효과가 있었지만 약을 끊으니 증상이 더 심해져서 내원하셨습니다.
치료 후 재발을 막는
재발방지프로세스
“치료가 끝난지 2년 정도가 지났는데
재발도 없고 너무너무 편하고 좋아요”
더 많은 동영상 보러가기          +

인애탕 치료를 통해 근본원인 제거

방광 자체를 튼튼하게 해서 저장능력을 키워드며 방광에 작용 하는 간, 신장, 위기를 정상화시켜 배뇨를 편하게 하기 때문에 치료 효과가 뛰어나며 치료 종료 후에도 쉽게 재발하지 않습니다.

재발을 막는 재발방지약으로 치료 마무리

과민성방광을 비롯한 배뇨장애는 난치성 질환이기 때문에 치료를 끝까지 마무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발병기간에 따라 치료기간에 차이는 있을 수 있지만 다시 재발하지 않기 위해서는 치료계획에 따라 치료를 마쳐야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병의 원인이 될 수 있는 생활관리 케어

정상 상태에서 비정상상태가 되지 않기 위해서는 생활관리를 잘 하는 것이 재발을 예방하는 길입니다. 건강을 헤치는 생활을 바로 잡기 위한 1대1 맞춤형 케어를 제공합니다.